박기호 기자 기사입력  2019/04/22 [06:28]
시민불교의 길을 선지식에게 묻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창원시민불교운동모임은 21일 오전 10시 창원 법청사 천막법당에서 ‘시민불교 야단법석’을 열었다.     © 박기호 기자

 

[뉴스쉐어=박기호 기자]창원시민불교운동모임은 21일 오전 10시 창원 법청사 천막법당에서 ‘시민불교 야단법석’을 열었다. 

 

이번 법회는 경남불교대학 학장 원정스님(진해청소년전당 관장)을 초정해 ‘현대의 불자들이 시민사회에 실천할 불교적 활동방안’이라는 주제로 마련됐다.

 

이날 법회에는 법청사 주지 진각스님, 창원시민불교운동모임 대표 무우 김형철, 조계종포교사단 중앙부단장 및 경남단장 현덕 김위영, 창원시민불교운동모임 회원, 시민 등 150여 명이 참석해 시민의 행복을 위해 불자들이 나아갈 길을 원정스님에게 청해 들었다.

 

원정스님은 법문에서 “모든 존재의 본질, 세상의 본질, 내가 존재하는 본질이 무엇인지 생각해 보고 그 속에서 자신을 잘 알아야 한다. 이것은 지혜와 정성, 마음이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원정스님은 “세상은 더불어 살아가는 것이다. 불교에서도 자비심 없으면 부처님의 가르침이라고 할 수 없다. 모두가 좋은 지혜로운 일을 찾아서 가는 길이 부처님의 길”이라고 말했다.

 

‘시민불교 야단법석’은 현대사회에 필요한 바람직한 시민 불교운동을 펼치고자 앞으로 매월 한차례 봉행 될 예정이다. 오는 5월 26일에는 부산 미룡사 범진스님, 6월 23일에는 부산 광성사 소남스님 법석이 펼쳐진다.

 

한편, 창원시민불교운동모임은 경남불교대학 1기 회원들을 주축으로 소규모 사찰 도량정비 일손 제공, 손길이 미치지 않는 불교계에 대한 봉사 등 지역과 시민을 위한 불사를 펼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시민불교 야단법석 관련기사목록
뮤직카우, 심쿵한 아이즈원부터 레트로 열풍의 주역 변집섭까지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