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귀숙 기자 기사입력  2019/05/10 [23:04]
김연철, 美비건 접견… 北발사 국면 속 대북식량지원 논의 주목
한반도 평화와 안정 위해 양국 협력 인식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조귀숙 기자] 김연철 통일부 장관이 10일 오후 통일부를 방문한 스티븐 비건(Stephen Biegun)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를 접견했다.


통일부는 이날 김 장관과 비건 특별대표가 한반도 비핵화 및 항구적인 평화 안정을 위해, 한·미 양국이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야 한다는데 인식을 같이했다고 밝혔다.


최근 한반도 정세와, 북한의 인도적 상황,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프로세스 등에 대해서도 상호 의견을 교환했다.


또 양측은 한반도 정세의 안정적 관리가 중요하다는 점에 인식을 같이 했다.

 

아울러 한·미간 협력을 통해 남북 및 북미 대화를 조속히 재개해야 한다는 점을 재확인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