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호 기자 기사입력  2019/06/12 [20:06]
대구 도시문제발군단, ‘시빅 테크(Civic Tech)’ 행사 개최
시빅 테크(CIVIC TECH) 참가신청서 14일까지 제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포스터 [제공=대구시]

 

[뉴스쉐어=박기호 기자] 대구광역시 도시 문제발굴단은 오는 19일 지금까지 고민한 도시 문제들을 산·학·연관이 함께 공유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시빅 테크’ 행사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빅 테크(Civic Tech)란 시민과 기업가 등이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행정이나 지역사회가 안고 있는 과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워크숍을 말한다.

 

대구시는 시민의 참여로 시작하는 스마트시티 구현을 위해 도시 문제발굴단 200여명을 모집하고, 지난 4월 16일 발대식을 개최했다.

 

도시 문제발굴단은 발대식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주 1회 모임을 통해 도시이해, 분과구성, 분과 개별모임, 비전설정, 문제 정의 활동을 진행해왔다. 

 

특히 도시가 가지고 있는 여러 가지 문제 중 15개 문제를 도출했다. 

 

오는 19일 개최되는 시빅 테크(CIVIC TECH)에서는 도시 문제발굴단이 정의한 15개 문제를 바탕으로 기업, 전문가, 대구시 공무원이 함께 좀 더 구체적인 원인과 해결 방향을 모색하게 된다.

 

시빅 테크를 통해 해결 방향성이 정리된 문제들에 대해 시급성, 보편성, 파급효과, 스마트성과 법·제도 등의 기준으로 평가한다. 이 중 5개 내외 과제를 선정해 2019년 대구 스마트시티 리빙 랩 과제로 추진할 예정이다. 

 

시민이 정의한 도시문제 해결에 관심 있는 기업이나 전문가들은 시빅 테크(CIVIC TECH) 참가신청서를 대구테크노파크 홈페이지에서 다운받아 오는 14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앞으로 시민이 고민한 도시문제는 도시 문제은행을 통해 지속해서 관리해 시정의 기초자료로 다양하게 활용할 예정이다”며 “이번 시빅 테크에 많은 기업과 전문가들이 참여해 시민이 직접적으로 느낄 수 있는 창의적인 해결 방향이 모색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넷플릭스 '6언더그라운드' 팬이벤트, 라이언 레이놀즈 주인공 등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