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호 기자 기사입력  2019/06/18 [20:31]
대구시설공단, '교통사고 사망자 30% 줄이기' 도로조명 개선
공산터널 양방향 노후 조명시설 엘이디(LED) 조명등 전면 교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공산터널 조명등 교체 사진  [제공=대구시]

 

[뉴스쉐어=박기호 기자] 대구광역시설공단은 ‘교통사고 사망자 30% 줄이기 특별대책’ 목표 달성을 위해 공산터널 양방향 노후 조명등 976등을 엘이디(LED) 조명등으로 교체했다고 18일 밝혔다.

 

대구시시설공단은 안전한 도로 환경을 조성코자 지난 5월 21일부터 약 한 달간 공산터널 내 조명등기구를 엘이디(LED) 조명등 기구로 교체했다.

 

특히, 터널 진입 전후 밝기 차이로 발생하는 운전자의 불편을 줄이기 위해 터널 경계부 밝기를 개선했다.

 

공단은 이외에도 올 상반기에만 학교 주변과 택지지구 등 학생들이 많이 이동하는 구간에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코자 엘이디(LED)보행등기구 825등을 설치해 보행로 밝기를 기존 대비 3배 이상 개선했다. 

 

김호경 대구시설공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시민이 안전하게 다닐 수 있도록 통행로 등에 조명등을 교체해 교통사고 사망자 30% 줄이기 목표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더보이즈, “내년, 내후년에도 함께” 데뷔 2주년 팬 이벤트 ‘THE AZIT’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