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미현 기자 기사입력  2019/07/02 [01:38]
'2019 춘천 비어로드 페스티벌' 8월 15일부터 4일 간 개최
갈증해소 힐링 페스티벌로 각광받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019 춘천 비어로드 페스티벌 포스터 [제공=자하]    

 

[뉴스쉐어=오미현 기자] “올여름, 깨끗한 물과 공기로 가득 찬 강원도 춘천에서 최고의 맥주 맛을 즐겨보자!”

 

공연기획 전문 자하는 춘천 비어로드 페스티벌 2019를 내달 15일부터 18일까지 춘천 의암공원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춘천 비어로드 페스티벌은 맥주, 자연, 힐링이라는 독보적인 콘텐츠로 지역 맥주 문화 축제를 통한 창의적인 관광문화, 성숙한 관광문화, 열린 관광 문화를 구현하기 위해 마련됐다.

 

뿐만 아니라 페스티벌 속 문화 트렌드를 이용해 독보적인 강원도 지역의 콘텐츠 생성으로 세계 관광객들로부터의 많은 관심을 불러일으킬 전망이다.

 

당일 행사장 곳곳에서는 다양한 행사 프로그램이 펼쳐질 예정이며, 특히 이벤트 존에서는 남녀노소 체험 가능한 이벤트가 열리고, 경품추첨이 매일 밤 진행된다. 메인 무대에서는 인기 가수부터 실력파 밴드, 그리고 외국인 DJ와 함께 즐기는 무대가 펼쳐진다.

 

낮에는 자연 속 평화로운 힐링의 시간을 저녁에는 한층 업 된 분위기로 신나는 음악과 함께 스트레스를 날려버리는 체험으로 색다른 감동과 재미를 선사하게 된다.

 

비어로드 페스티벌에서는 지역별, 국가별 특색이 담긴 다양한 수제맥주를 판매한다. ‘자연을 마시다라는 타이틀로 외국인들이 직접 운영하는 수제맥주 부스부터 춘천 지역의 수제맥주까지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다. 또한 춘천의 대표 먹거리 닭갈비부터 맥주와 어울리는 다양한 음식, 음료, 후식으로 방문객들의 흥미를 유발할 예정이다.

 

비어로드 페스티벌 관계자는 맑고 신선한 물과 공기로 가득한 강원도에서 자연이 담긴 맥주를 체험하며 수려한 자연환경이 보존된 춘천관광지를 찾아오는 관광객 및 모든 분들에게 맥주와 페어링된 다양한 먹거리와 문화 콘텐츠를 제공 한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