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 부총리 “수능까지 수험생 학부모 마음으로 친목활동 멈춰달라”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11.26 21:50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다음 달 3일 치러질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과 관련, “국민 모두가 수험생을 둔 학부모의 마음으로 오늘부터 일주일 동안 모든 일상적인 친목활동을 잠시 멈춰주시기를 요청드린다고 당부했다.

 

유 부총리는 2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대국민 호소문을 발표하고 정부의 힘만으로는 49만 명이 응시하는 국내 최대시험의 방역을 완벽하게 성공할 수 없다. 국민 모두가 도와주셔야만 수능방역에 성공할 수 있다며 이 같이 밝혔다.

 

▲ 사회관계장관회의 주재하고 있는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사진=교육부)     ©

특히 “20대 감염이 19%를 차지하고, 무증상 감염자도 많아서 걱정이 크다젊은 층에서 철저하게 방역수칙을 지켜주시기를 거듭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유 부총리는 수험생 가정 내에서의 거리두기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교육부가 학생 확진자들의 감염이유를 조사·추정해본 결과, 가족을 통한 전파가 가장 많았고 특히 11월 들어서는 가족 간의 감염이 70%로 나타났다.

 

유 부총리는 수험생의 부모님과 형제, 자매 등 가족 모두가 남은 수능 일주일 기간 동안만은 가정 내에서도 가급적 거리두기를 실천해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수능 전날까지 수험생 자녀가 학원이나 교습소를 이용하지 않도록 지도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부는 철저한 방역조치와 비상대응체계를 갖추고 수험생의 상황에 맞게 시험장을 분리하는 방법으로 수능을 안전하게 운영할 계획이다.

 

2021학년도 수능 시험장은 1381, 시험실은 31459개로 전년보다 50% 가량 늘렸다. 관리감독 인력은 121592명이 투입된다.

 

확진 수험생과 자가격리 수험생을 위해서는 별도의 시험장과 시험실을 운영한다. 교육청은 오늘부터 확진자·자가격리 수험생을 위한 시험장 배정을 시작한다.

 

현재 별도 시험장으로 배정을 준비하는 자가격리 수험생은 144명이며, 자가격리 통지를 받은 수험생을 위해 784개 시험실에서 3800명까지 응시 가능한 시험환경을 준비해 자가격리 수험생이 늘어나더라도 감당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확진 통지를 받은 수험생은 현재 21명으로 준비된 병상과 생활치료센터에서 응시하게 된다. 정부는 확진자 172명까지 응시할 병상을 확보했다.

 

123일 시험 당일에 별도 시험장에 배치되는 최종인원은 확진자는 완치 여부에 따라, 자가격리 수험생은 14일 격리기간 종료일에 따라 다소 차이가 날 수 있다. 교육부는 질병청, ·도 교육청과 매일 상황을 점검해 나갈 예정이다.

 

정부는 철저한 시험장 방역과 공정한 관리를 위해 세심하게 준비하고 있다. 방역지침, 수험생 유의사항이 전달됐고 감독관 매뉴얼과 시험장별 세부적인 시행계획과 업무분장까지 마무리했다.

 

특히 수능 전날인 122일 발생할 수 있는 돌발적인 모든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당일 보건소의 근무시간을 연장하며, 수험생들이 수능 전날 코로나 진단검사를 받더라도 신속하게 결과를 통보할 예정이다.

 

유 부총리는 수능 전날 수험생 중에서 검사대상자나 확진자가 발생하더라도 시험기회를 반드시 제공할 계획이니 수험생들께서는 당황하지 말고 보건소와 교육청의 안내대로 따라주시면 된다고 강조했다.

 

또한 본인이 코로나19 관련 특이한 사정이 있으면 시험장을 입장할 때라도 반드시 감독관에 자진신고해 적절한 조치가 취해질 수 있도록 협조해달라가령 보건소로부터 어떠한 통지도 받지 않아서 코로나 검사를 하지는 않았지만 확진자와 접촉한 적이 있는 수험생이 있다면 시험장 입실 전에 교육청에 알려주시고 별도 시험실에서 응시하도록 해주셔야 한다고 설명했다.

 

유 부총리는 수능 종료 직후 퇴실할 때에도 거리두기를 지키고 바로 귀가해서 집에서 휴식을 취해주기 바란다이어지는 대학별 전형까지 생각해야 한다. 수능 직후 수험생들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야만 대한민국 전체 안전을 지킬 수 있다고 당부했다.

 

유 부총리는 수험생 자녀를 둔 부모님·선생님 여러분의 보살핌 속에 여기까지 왔다. 수험생들이 편안한 마음으로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끝까지 몸과 마음의 건강을 살펴봐주시기를 부탁드린다정부도 49만 명 수험생이 안전한 환경에서 시험을 치르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전체 194358 현재페이지 1 / 6479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94358 정 총리 “학원·노래연습장 등 조건부 운영…카페·종교시설, 합리적 보완” 김정화 2021.01.16
194357 내달 1~14일 설 특별 방역기간…고속도로 통행료 유료화 검토 김정화 2021.01.16
194356 ‘거리두기·5인 이상 모임 금지’ 2주 연장…헬스장· 노래방 운영재개 김정화 2021.01.16
194355 카드 포인트 현금화 서비스, 1주일만에 778억원 찾아가 김정화 2021.01.16
194354 정부, 코로나 방역지침 위반시설 폐쇄명령 등 실효성 높인다 김정화 2021.01.16
194353 한국기술교육대 취업률 84.7%…전국 4년제 대학 1위 김정화 2021.01.16
194352 국수본 첫 과제 ‘민생범죄 근절’…“사기·강절도 총력대응” 김정화 2021.01.16
194351 한-페루 물관리 협약 체결…중남미 물 시장 진출 계기 마련 김정화 2021.01.16
194350 랜섬웨어 뿌리 뽑는다…‘민·관 대응 협의체’ 구성 김정화 2021.01.16
194349 문 대통령 “질병청장, 전권 갖고 코로나 백신접종 지휘하라” 김정화 2021.01.15
194348 동작 흑석2·동대문 신설1 등 서울 8개 구역 공공재개발 추진 김정화 2021.01.15
194347 홍 부총리 “서울 역세권 8곳 공공재개발…4700가구 공급” 김정화 2021.01.15
194346 “공공재건축 추진시 가구수 최대 2배 늘고 분담금 크게 줄어” 김정화 2021.01.15
194345 중기부, 세종시로…올해 8월까지 이전 완료 예정 김정화 2021.01.15
194344 정부 “5인 이상 모임금지로 감소세 전환…아직 경계심 풀 상황 아냐” 김정화 2021.01.15
194343 정 총리 “백신 관련 허위조작정보 유포 행위 엄단” 김정화 2021.01.15
194342 법무부, 전 교정시설 7만여명 코로나 선제적 전수검사 김정화 2021.01.15
194341 양승조 충남지사, AI 방역 현장 찾아 ‘총력대응’ 주문 김정화 2021.01.15
194340 백군기 용인시장, 공원・녹지 조성지 2곳 현장 방문 김정화 2021.01.15
194339 청소년이 질문하고, 삼성전자가 답하다! 용인시 청소년들의 '반짝멘토링' 변창수 2021.01.15
194338 황선봉 예산군수,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화훼농가 찾아 변창수 2021.01.15
194337 홍성군, 미등록지하수 자진신고기간 운영 변창수 2021.01.15
194336 홍성군, 2021년 정기분 등록면허세 1만 3,365건 부과 변창수 2021.01.15
194335 홍성군, 시클증후군 정대성 군 父 마스크 10,000장 기탁 변창수 2021.01.15
194334 '허쉬' 황정민X손병호의 달라진 분위기 황정민의 뜨거운 반격 예고! 변창수 2021.01.15
194333 홍성군, 코로나19 대응 ‘식사 중 대화자제’ 적극 홍보 변창수 2021.01.15
194332 부산시, 방역현장·민생현장 점검! 코로나19 저지에 총력 변창수 2021.01.15
194331 의왕시의회, 의왕도시공사 사장 임용후보자 인사청문위원회 개최 김정화 2021.01.15
194330 남양주소방서, 아파트‘경량칸막이’확인하세요 변창수 2021.01.15
194329 가평군농업기술센터 농업기술보급시범사업 추진 변창수 2021.01.1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6479 
'1월6일 컴백' 싱어송라이돌 정세운, 독보적 감성 더한 첫 정규앨범 ‘24’ 필름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