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수험생들의 안전은 우리가 지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