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고 먹는 남자' 돈스파이크, 맥도날드 새 얼굴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