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희 기자 기사입력  2019/09/11 [16:54]
천안 화재 냉장고 시신, 모자 관계로 확인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천안 화재 현장(사진=천안서북소방서 제공)     © 이재희 기자


[뉴스쉐어=이재희 기자] 천안 화재 현장에서 발견된 시신은 모자관계인 것으로 확인됐다.

 

11일 충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22분쯤 천안시 쌍용동의 한 아파트에 5층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40여분 만에 진화됐으며, 화재 현장에서 시신 2구가 냉장고 속에서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이들은 이 집에 거주하던 60대 어머니와 30대 아들로 밝혀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 중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