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알레르기성 비염 한의학적 예방 및 치료
김정국 한의사
기사입력: 2017/03/04 [17:30] ⓒ NewsShare 뉴스쉐어
송옥자 기자
▲ <김정국 한의사>     ©송옥자 기자

과도한 업무, 스트레스, 온도의 변화 등으로 현대인들에게 생겨나는 알레르기성 비염은 부모 모두가 알레르기 체질일 때는 80%가 유전되고 한쪽만 알레르기 체질을 가질 때는 60% 정도가 나타난다.

 

다음은 경기도 의정부시 가능로에서 40여년간 한 길을 걸어온 김정국 한의사가 알레르기성 비염의 원인에 대해서 구체적으로 알아보고 나타나는 증상은 무엇이지 살펴본 다음 비염의 한의학적 예방 및 치료방법을 제시했다.

옛날에도 분명히 진드기증 알레르기 원인 물질이 있었을 텐데도 왜 현재에 들어와서 더 급상승하고 있느냐하는 문제는 여러 각도에서 생각해 볼 수 있다.

 

그 첫째는 가옥구조의 변화를 들 수 있다. 알레르기성 비염을 일으키는 가장 중요한 원인이 되는 집먼지 진드기는 버스 안에나 가게, 소파, 이불 등에 많은데 이 벌레는 인체에 해가 안되는 살충제나 소독약 정도로는 죽지 않지만 다행히 햇볕에는 약하다.

 

옛날 우리 전통 가옥구조는 방안 깊숙이나 대청마루에까지 햇볕이 들어왔었고 우리 할머니나 어머니들께서 이불을 내다가 마당에서 말리는 모습을 자주 볼 수 가 있었다. 그런데 지금은 대부분의 주거 공간이 밀폐형으로 되어있는 데다가 땅이 부족하다보니 살기에 적당치 않는 방향에 집을 짓는 일이 허다하다. 여기에 소파나 카페트 등 진드기가 잘 서식할 수 있는 자리가 많아진 것도 그 원인이다.

 

둘째는 식생활의 변화이다. 채식위주의 생활에서 육식의 비중이 커지고 인스턴트식품이 범람하게 됨으로써 식품첨가물 등에 의해서 체중이나 키의 평균치는 높아진 반면 알레르기를 비롯한 질병에 대한 저항력 등이 많이 저하됐다.

 

세 번째로 환경의 변화이다. 대기오염이나 수질오염이 사회적으로 커다란 문제가 되고 있지만 맑은 공기 깨끗한 물처럼 건강에 좋은 것은 없다. 그런데 공기가 맑지 않고, 물이 오염되어 있을 때는 그만큼 건강이 위협을 받고 있는 것이며 이러한 요인들에 의해 체내 저항력은 점점 약해지고 알레르기의 발병은 더 빈번하게 된다.

넷째, 과도한 업무, 스트레스, 온도의 변화 등을 들 수 있다. 과도한 업무나 스트레스 등에 의해 피로해 있을 때는 감기를 비롯한 질병의 침입이 그만큼 쉬워진다.


알레르기성 비염의 증상은 심한 콧물, 코 가려움증, 심한 코 막힘, 비울혈증으로 원인알레르겐(항원)에 노출이 되었을 때 이들 증상 중 일부가 나타나지만 대개는 콧물을 동반하는 재채기가 가장 흔한 특징적 증상이라고 할 수 있다.

 

콧물은 물같이 묽은 콧물이 다량으로 지속적으로 흘러나와 본인은 상당히 괴로움을 당한다. 만약 콧물의 색깔이 누렇게 변하면 세균성 2차 감염에 의한 비염을 의심해야만 한다. 비울혈증 역시 흔한 증상으로 코가 막혀 킁킁대게 되고 호흡곤란을 초래하기도 한다. 이러한 코 증상 외에도 눈이 가렵거나 심한 눈물이 동반되기도 하고 두통이나 청력의 감소까지 호소하기도 한다.

 

이러한 알레르기성 비염이 반복되면 전신무력감, 피로감, 정신적 우울증, 과민성 정신반응, 식욕부진 등 전신증상을 초래하여 상당히 고통을 호소하는 사람도 있다.


알레르기성 비염 치료의 생활지침을 간단히 살펴보면 먼저 원인이 되는 물질을 피하는 방법으로 특히 이부자리나 소파 등은 일광소독해 집 먼지 진드기를 퇴치해야 하며, 너무 단것이나 지방질이 많고 방부제나 색소와 같은 식품첨가물의 섭취를 되도록 지양하고 균형 잡힌 영양을 섭취하며, 과도한 업무나 피로로부터 적당한 휴식을 취하여 항상 쾌적한 상태를 유지할 수 있어야 한다.

 

특히, 목련꽃이 피기 전 몽글스러워 마치 버들강아지와 같은 상태를 신이화라고 하는데 이 신이화에 생강을 넣어 다려서 40~50도로 따뜻하게 복용하면 막혔던 코가 뚫어지고 염증까지 제거시켜주어 알레르기성 비염에 효과적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ewsShare 뉴스쉐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