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국제 > 울산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후변화주간, ‘지구를 생각하는 저탄소 생활’ 다채
기념식, 21일 오후 2시 울산 중구 태화강대공원
기사입력: 2017/04/17 [17:03] ⓒ NewsShare 뉴스쉐어
조귀숙 기자

[뉴스쉐어=조귀숙 기자] 울산시는 2017년 지구의 날(4월 22일)을 맞이해 전·후 1주일을 제9회 기후변화주간(18 ~25일)으로 정하고 다양한 행사를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주요 행사를 보면 ‘대표행사’로 범시민 실천운동의 하나인 ‘전등 끄기’ 행사가 실시된다.


연계행사는 지구의 날 행사, 버스 자전거 이용의 날 캠페인, 온실가스 1인 1톤 줄이기 캠페인, 에코맘 교실 등이 마련된다.


전등 끄기 행사는 오는 22일 오후 8시부터 8시 10분까지 10분 동안 시민의 전기 소비가 가장 많은 황금시간대에 실시된다.


울산시청과 구청 및 군청 청사, 부속건물, 의사당 등의 공공건물의 사무실 실내조명과 십리대밭교, 울산대교 등 시의 대표적인 상징물의 경관조명이 소등된다.


연계 행사로 21일 오후 2시 태화강대공원 느티나무 광장에서 지구의 날 기념식을 실시하고 지구사랑 걷기대회, 환삼덩굴 퇴치 및 정화활동을 펼친다.


온실가스 1인 1톤 줄이기 캠페인은 19일 오후 2시 시청사거리 일대에서 실시된다. 울산시는 캠페인에서 온실가스 1인 1톤 줄이기 리플릿을 배부하고 온실가스 1인 1톤 줄이기 서약, 탄소포인트제 가입을 홍보한다.


울산시는 버스․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위해 21일 오후 3시 현대백화점 울산점 앞에서 버스․자전거이용의 날 캠페인을 실시하며 홍보 리플릿과 미니화분을 시민에게 배부한다.


울산푸름이단은 25일 오전 10시 명덕2차 아파트 대표자 회의실에서 ‘에코맘 교실’을 연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기후변화주간의 다양한 행사를 통해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알리고 친환경 저탄소생활 확산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ewsShare 뉴스쉐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