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국제 > 부산/경남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산시, ‘4․19혁명 기념행사’ 열어
19일 오전 10시 민주공원 4․19혁명 희생자 위령탑 앞 광장에서
기사입력: 2017/04/18 [15:01] ⓒ NewsShare 뉴스쉐어
박정미 기자

[뉴스쉐어=박정미 기자] 부산시는 우리나라 민주화의 횃불이 된 4․19 민주혁명정신을 기리기 위해 19일 오전 10시 민주공원 4․19혁명 희생자 위령탑 앞 광장에서 ‘제57주년 4․19혁명 기념행사’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기념식에는 서병수 부산시장과 백종헌 부산시의회 의장, 김석준 부산시교육감, 4․19혁명 회원 및 유가족, 일반시민 등 3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기념식은 ▲국민의례 ▲순국선열과 호국영령 및 4․19혁명 희생영령에 대한 묵념 ▲헌화·분향 ▲4․19혁명 경과보고 ▲시립합창단의 4․19 추모합창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기념식이 끝나면 부산광복기념관내 순국선열 및 애국지사 위패봉안소를 참배 분향해 호국선열들의 뜻을 기리는 시간도 가진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이번 4․19혁명의 기념식에 많은 시민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ewsShare 뉴스쉐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