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국제 > 부산/경남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5월초 황금연휴 부산시립미술관 전관 ‘무료’
4월 30일부터 5월 11일까지 무료로 개방
기사입력: 2017/04/25 [13:26] ⓒ NewsShare 뉴스쉐어
박정미 기자

[뉴스쉐어=박정미 기자] 부산시 시립미술관은 5월 가정의 달과 연휴를 맞아 특별 이벤트를 마련한다.

 
먼저 5월초 연휴기간동안 시립미술관 전관을 4월 30일부터 5월 11일까지 무료로 개방한다. 이 기간 동안 ‘유영국-절대와 자유’전과 이우환 공간 등 미술관 전관을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또, 작품을 감상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직접 작품을 창작해 보는 는 ‘힐링아뜰리에’도 운영한다. 관객들은 전시 관람 후 직접 추상작품을 그려보고 소중한 사람에게 엽서 글을 남길 수도 있다. 

 
아울러 유영국의 가장 저명한 작품이 배경으로 있는 대형 포토존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해 자신만의 추억을 남길 수 있다.
 

시립미술관 관계자는 “미술관이 작품 감상만을 위한 전시공간이 아니라 유영국의 추상미술과 소중한 추억을 만들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정보는 시립미술관 홈페이지(http://art.busan.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ewsShare 뉴스쉐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