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국제 > 울산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시 문화예술회관, 야외공연장 새롭게 단장
통로와 좌석부분 구분, 난간 재설치 등… 품격 있는 문화 공간 제공
기사입력: 2017/05/15 [12:35] ⓒ NewsShare 뉴스쉐어
조귀숙 기자

[뉴스쉐어=조귀숙기자] 울산 문화예술회관은 울산의 대표적인 열린 문화공간인 문화예술회관 야외공연장을 새롭게 단장하여 오는 17일 재개장 한다.


야외공연장은 1995년 설치했으며 타일로 마감되어 차갑고 딱딱해 착석감 저하는 물론 시설 노후로 인한 얼룩 등으로 공연 관람에 큰 불편이 있었다.


이와 관련 문화예술회관은 지난 3월 31일부터 5월 9일까지 약 40여 일간 1억 3,0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650석 규모의 야외공연장 객석 보수공사를 실시, 완료했다.


주요 공사 내용으로 ▲객석부분을 통로와 좌석 부분으로 구분, ▲통로와 계단은 고흥석으로 마감, ▲좌석부분은 합성목재로 마감하여 착석감 향상, ▲객석주변의 노후 된 난간을 스테인리스 및 강화유리 재질로 재설치하여 이동 및 접근에 대한 불안감도 해소했다.


진부호 문화예술회관장은 “이번 야외공연장 객석 보수공사는 우리 회관을 찾아주시는 울산시민의 높아진 기대치에 부응하고 수준 높은 문화 향유권을 제공하고자 시행했으며, 향후 재단장의 계기로 많은 예술단체의 공연이 활발하게 개최될 것으로 전망하며, 회관의 순수예술공연과 야외공연장의 다양한 대중예술 공연이 함께 어우러져 우리 지역의 문화예술발전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문화예술회관은 야외공연장 객석 보수공사 재개장 기념으로 2017년 5월 17일(수) 오후 7시 30분 야외공연장에서 뒤란 공연을 할 예정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ewsShare 뉴스쉐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