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국제 > 부산/경남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건보공단, '한국의 의약품 가격결정 및 상환 정책' 최초도입
"약가제도 선진국으로"에 큰 의미
기사입력: 2017/07/21 [14:02] ⓒ NewsShare 뉴스쉐어
김나연 기자

[뉴스쉐어=김나연 기자] 건강보험공단(이사장 성상철)은 '한국의 의약품 가격결정 및 상환정책' 보고서를 건강보장 40주년을 맞아 발간했다고 21일 발표했다.

 

'한국의 의약품 가격결정 및 상환정책'은 한국의 약가결정 과정, 사후관리제도 등 약품비 관리제도를 전체적으로 정리한 보고서로 외국과 정보를 공유해 상호 제도 발전 도모를 위해 제작됐다고 건보공단은 밝혔다.

 

보고서는 우리나라 보건의료체계, 의약품 시장 및 의약품 가격 결정 절차 및 사용량 관리 등 전체적인 약품비 정책 내용이 수록돼 있다.

 

공단은 PPRI웹사이트에 영문으로 번역한 보고서를 올려 외국의 보건당국이나 보험자들이 참고할 수 있게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건보공단 장미승 급여상임이사는 "중국이나 유럽의 여러 선진국에서 우리나라의 약가제도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는 상황에서 국내 전반적인 약품비 관리제도를 처음으로 체계적으로 정리했다느데 큰 의미가 있다"고 알렸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ewsShare 뉴스쉐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