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파격을 넘어선 신비로움 '블라인드니스' 컬렉션 '2017 F/W 헤라서울패션위크'
기사입력: 2017/10/20 [03:20] ⓒ NewsShare 뉴스쉐어
노푸른 기자.
▲     © 노푸른 기자.
▲     © 노푸른 기자.
▲     © 노푸른 기자.
▲     © 노푸른 기자.
▲     © 노푸른 기자.
▲     © 노푸른 기자.
▲     © 노푸른 기자.
▲     © 노푸른 기자.
▲     © 노푸른 기자.
▲     © 노푸른 기자.

 

신규용 디자이너의 '블라인드니스(BLINDNESS)' 컬렉션은 매우 파격적이었다.

 

컬렉션의 테마인 '엘리건트 맨(Elegant Men)'은 글램록(Glam Rock)을 재해석한 우아한 남성복과 과감해진 진주 장식으로, 남성과 여성의 경계를 허무는 중성적이며 묘한 감성을 자아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ewsShare 뉴스쉐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