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종교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계종, ‘붓다로 살자’ 신행 앱 출시
언제 어디서나, 수행하고 기록
기사입력: 2017/11/15 [11:17] ⓒ NewsShare 뉴스쉐어
김좌환 기자

[뉴스쉐어=김좌환 기자] 대한불교조계종에서 수행 콘텐츠 추가한 ‘붓다로 살자’ 신행 앱을 내놨다.

 

대한불교조계종 포교원은 기존 존재하고 있는 앱에 수행 콘텐츠 외에 몇가지 새로운 콘텐츠를 추가한 ‘붓다로 살자’ 신행 앱을 개발해 출시했다고 밝혔다.

 

앱 ‘붓다로 살자’는 일상생활속에서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음 없이 자기 수행을 할수 있도록 하는 것에 목적을 두고 만들었다.

   

‘붓다로 살자’ 신행 앱은 참선, 염불, 독경, 사경, 주력, 명상, 108배, 개인수행 등 8가지의 다양한 선택수행과 나의 수행기록을 주요 테마로 갖추고 있다.

 

특히, 8가지 수행법 중에서 ‘염불과 주력’은 조계종 의례위원 스님들의 참여로 제작했다. ‘참선 및 명상’은 황수경 교수, 윤소희 교수 등 여타 분야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았다. 또한, ‘명상’은 혜민스님, 정목스님, 법능스님의 음원을 함께 실었다.

 

포교원은 “나의 수행기록을 공유할 수 있는 “도란도란 붓다들” 메뉴는 나의 수행은 물론 함께 수행하면서 연기적 삶을 지향하는 신행혁신운동인 ‘붓다로 살자’의 정신을 가장 잘 구현한 부분“이라고 설명했다.

 

앱은 구글플레이 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붓다로 살자’를 검색하여 설치 할 수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ewsShare 뉴스쉐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