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사회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5·18민주항쟁 일어난지 38년… “지나간 역사지만 현재의 아픔”
5·18진실규명대책위, 대국민 서명운동 통해 ‘5·18진상규명특별법’촉구
서정현 기자 기사입력  2018/01/17 [19:30]

 

▲ 지난 16일 5·18진상규명특별법의 국회통과를 촉구하기 위한 대책회의가 광주광역시청 3층 회의실에서 열렸다.     © 서정현 기자

 

[뉴스쉐어=서정현 수습기자] “38년이 지나도록 시민을 집단 발포한 책임자가 밝혀지지 않고 있습니다. 5·18민주항쟁은 지나간 역사이기도 하지만 현재의 아픔이기도 합니다.”

 

지난 16일 5·18진상규명특별법의 국회통과를 촉구하기 위한 대책회의에서 윤장현 광주시장은 이같이 말했다. 

 

‘5·18민주화운동 진실규명과 역사왜곡대책위원회(이하 ’5·18진실규명대책위‘)가 5·18진상규명특별법의 국회통과를 촉구하기 위한 대책회의를 16일 광주광역시청 3층 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5·18진실규명대책위 공동위원장인 윤장현 시장 주재로 지역 국회의원들과 5·18단체를 비롯한 민주화운동단체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특히 최근 국회 개헌특위 자문위원회의 최종 자문안에 5·18정신이 누락된 것과 국회에서 진상규명특별법 통과가 지연되고 있음을 규탄하며 5·18진상규명특별법 등의 국회통과 촉구를 위한 성명서 발표와 ‘대국민 서명운동’을 선포하고 전 국민의 참여를 호소했다. 

 

이날 회의에서 윤장현 광주시장은 “5·18정신은 1987년 6월 항쟁과 지난해 촛불혁명으로 계승된 우리나라의 자랑스러운 역사이지만, 38년이 되도록 시민들에 대한 집단발포 책임자가 밝혀지지 않는 등 현재의 아픔이기도 하다”며 “5·18의 진실이 규명되고 5·18정신이 헌법에 계승돼 민주정부 존립의 가치로 우뚝 설 수 있도록 광주시민을 비롯한 전 국민이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5·18민주화운동은 1980년 5월 18일을 전후해 광주(光州)와 전남(全南) 일원에서 신군부의 집권 음모를 규탄하고, 민주주의의 실현을 요구하며 전개한 민중항쟁운동이다. 이에 매년 1980년 5월 18일을 국가 차원에서 기념일로 정해 그날을 기념하고 있다.

 

기념일은 민주화운동이 발생한 다음 해인 1981년 5월 18일 피해자 집단, 학생, 재야운동 세력이 망월묘역에서 추모행사를 거행한 것이 발단이 됐다. 당시 정부는 이 추모행사가 재발하지 못하도록 탄압을 가했으나, 5월 민주화운동 계승의 일환으로 추모행사가 꾸준하게 실행돼 마침내 1997년 5월 법정기념일로 제정됐다.

 

한편, 지난해 문재인 대통령은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린 제37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해 9년 동안 논란됐던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했으며 기념사를 통해 "문재인 정부는 5.18광주민주화운동의 연장선 위에 서 있다. 1987년 6월 항쟁과 국민의 정부, 참여정부의 맥을 잇고 있다"며 "새 정부는 5.18민주화운동의 진상을 규명하는 데 더욱 큰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다짐했다.

 

이어 "헬기 사격까지 포함해 발포의 진상과 책임을 반드시 밝혀내겠다. 5.18 관련 자료의 폐기와 역사 왜곡을 막겠다. 전남도청 복원 문제는 광주시와 협의하고 협력 하겠다"며 "5.18 정신을 헌법 전문에 담겠다는 공약도 지키겠다. 광주정신을 헌법으로 계승하는 진정한 민주공화국 시대를 열겠다"고도 약속했다.

언론직필이 바로 선 나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01/17 [19:30]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5.18의 진실 장여사 18/02/10 [14:45] 수정 삭제
  5.18광주사태를 각색하여 민주화 운동으로 지정하여 대한민국 역사를 왜곡시킨자가 바로 이해찬의원이라고합니다 언론에서는 이 분께 확인해주세요/ 5.18광주사태 청문회때 중요인물들은 왜 조사받지않았는가/ 호남인들이 중요인물들을 감춘것인가/ 이 해찬의원이 알면서도 각색을하여 민주화 운동을 지정하였나/ 중요인물을 뺀 5.18은 앙꼬없는 찐빵에 불과한것이며 부와.명예.권력에 눈이 어두워 역사까지 둔갑을시켜 국민을 속이고 우롱하면서 동방예의지국이라던 분단국가 남한을 좌경화로 몰락시킨 좌파들/ 철저히 조사하여 엄중한 처벌이있어야할것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