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사건/사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돌아서자 또… 울산 오피스텔 20층 옥상서 불
울산 남구 신정동 시청 인근 건물… 화재 20여분만 진화
 
박기호 기자 기사입력  2018/01/29 [19:20]
▲ 위 사진은 본문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음.     © 게티이미지뱅크

[뉴스쉐어=박기호 기자] 29일 오전 11시 20분경 울산 남구 신정동 소재 한 신축 오피스텔 건물 옥상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20여분만에 진화됐으며 인명 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화재는 오피스텔 옥상 공사 현장에서 근무하던 작업자들이 한파로 인해 얼어버린 우레탄 폼을 녹이려다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이 닿자 얼었던 우레탄 폼이 터지면서 쌓아 뒀던 건축 자재에 불이 옮겨 붙어 화재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화재 당시 우레탄 폼 일부가 옥상에서 아래로 떨어졌으나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기사입력: 2018/01/29 [19:20]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2018 펫서울 카하 엑스포' 홍보대사 서현 '청초한 원피스 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