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사회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주 자동차 부품공장 화재로 전소… 인명피해 없어
소방서 추산 피해규모 15억 원
박기호 기자 기사입력  2018/02/04 [21:36]
▲ 울주군 자동차 부품공장 화재로 전소… 인명피해 없어(사진출처=YTN 영상캡쳐)


[뉴스쉐어=박양지 기자]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의 한 자동차 부품 제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 15억 원 상당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소방본부에 따르면 화재는 4일 새벽 5시 25분경 발생해 건물 5개 동과 조립공장 2개, 창고 2개, 기숙사 1개, 휴게실 1개와 장비 및 자재 등을 태우고서야 꺼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공장 외부 쓰레기 보관장에서 시작된 불이 인접한 건물에 옮겨붙으며 화재가 커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기사입력: 2018/02/04 [21:36]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