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국 > 광주/전남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8 러시아월드컵’ 시민참여 응원전 광주서 열려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한국전 예선 3경기 열띤 응원
 
오미현 기자 기사입력  2018/06/13 [00:28]

[뉴스쉐어=오미현기자]지난 2002 한일월드컵 4강 신화의 성지 광주에서 2018 러시아월드컵에 출전한 태극전사들의 선전을 기원하는 시민참여 응원전이 펼쳐진다.

 

광주광역시는 광주월드컵경기장을 개방해 한국전 예선 3경기에 대해 시민참여 응원전을 펼친다고 12일 밝혔다.

 

한국 예선 1차전은 오는 18일 오후 9시 스웨덴과, 2차전은 24일 오전 0시 멕시코와, 3차전은 27일 오후 11시 독일과 치러진다.

 

당일 응원전에는 경기 시작 2시간 전부터 입장할 수 있으며, 이번 러시아 월드컵 한국경기 예선전이 심야에 종료되는 관계로 교통편의를 위해 경기장 주차장을 개방할 계획이다.

 

한편, 예선 1차전 응원은 댄스팀 공연 등 간단한 문화공연이 함께 펼쳐지며, 2, 3차전은 심야시간대 주택가의 소음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별도의 문화공연 없이 영상을 보면서 함께 응원하는 방식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2018/06/13 [00:28]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2018 펫서울 카하 엑스포' 홍보대사 서현 '청초한 원피스 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