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국 > 대구/경북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토양현장진단'으로 토양문제 해결해요
11월6일부터 12월 27일까지 토양현장진단 및 처방 진행
 
양연주 기자 기사입력  2018/12/05 [07:55]

▲ 토양현잔 진단 분선 장면 

[뉴스쉐어=양연주 기자] 대구시 농업기술센터는 지난달 6일부터 오는 27일까지 주 1회, 총 8회에 걸쳐 대구시내 농가 및 작목반을 중심으로 토양 현장진단 및 처방을 진행 중이다.

 

토양현장진단은 동구 지묘동을 시작으로 농경지 토양을 시설토양의 염류장애, 토양 산성화 등 재배상의 문제점과 어려움을 개선할 수 있도록 현장에서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토양현장진단과 더불어 토양검정과 연계해 종합적 토양분석을 통한 과학농업 및 토양환경 보전과 안전한 농산물 생산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종합검정실에서는 농촌진흥청의 토양공정시험법을 이용해 8항목(pH, 전기전도도, 유기물, 유효인산, 치환성양이온(K+, Mg2+, Ca2+), 규산(논), 석회소요량)을 분석해, 작물에 맞는 적합한 시비량을 산출해 시비처방서를 발급하고 있다. 

 

시비처방서 결과는 직접 또는 우편으로 받을 수 있고, 온라인 또는 모바일을 이용해 토양환경정보시스템에서 재발급을 수 있다. 

 

또 토양환경정보시스템에서 토양에 관한 다양한 정보를 열람할 수 있다.

 

토양현장진단 의뢰를 원하는 농가는 각 지역별상담소 또는 환경노업팀으로 전화문의를 하면 된다.


기사입력: 2018/12/05 [07:55]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한민국베스트스타상, 배정남 '원래 직업이 모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