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삼성‧롯데카드, 현대차와 수수료 타결
1.89% 내외로 알려져
 
박수지 기자 기사입력  2019/03/14 [15:01]

 

[뉴스쉐어=박수지 기자] 카드사와 현대·기아자동차와의 카드 수수료 협상이 일단락됐다. 


삼성‧롯데카드는 14일 “대국민 편의 차원에서 현대‧기아자동차와 가맹점 수수료 합의를 했다”고 밝혔다.


인상 수준은 현대차가 지난 8일 제시한 조정안인 1.89% 내외인 것으로 알려졌다.


기아차도 이날 삼성·롯데카드와의 가맹점 수수료율 협상을 끝내고 마무리됐다.


이로써 모든 카드사가 현대·기아차와 수수료 계약을 완료했다.


앞으로 현대·기아차를 구매하려는 고객이 카드결제를 하지 못하는 불편함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


기사입력: 2019/03/14 [15:01]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9 F/W 서울패션위크' 임수향, 드래스코드는 블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