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병후 수습기자 기사입력  2019/04/29 [04:23]
교황 “리비아 난민 조속히 피신시켜야”
‘인도적인 통로’로 여성‧어린이‧병자 피신시켜달라고 촉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강병후 수습기자] 계속되는 리비아 내전에 프란치스코 교황이 리비아 난민을 이른 시일 내에 대피시킬 것을 부탁했다.

 

교황은 지난 28일(현지 시각) 바티칸 성 베드로 광장에서 부활 삼종기도 후 리비아 난민의 조속한 피신을 원한다고 전했다.

 

교황은 신도들에게 “지속하는 내전으로 이미 심각한 환경에 처한 리비아 난민 캠프의 상황이 악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특히 여성과 어린이‧병자가 ‘인도적인 통로’를 통해 조속히 피신할 수 있게 되길 간청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이탈리아 정부는 28일 항공기 편으로 인도적인 보호가 필요한 난민 147명을 자국으로 데려올 예정이다.

 

한편 지난 4일 리비아에서 칼리파 하프타르 리비아국민군(LNA) 최고사령관이 부대를 이끌고 수도 트리폴리에 진격한 뒤 통합정부 병력과 교전을 벌이면서 내전이 이어지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