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귀숙 기자 기사입력  2019/05/27 [15:08]
봉준호 감독 영화 '기생충' 칸에서 황금종려상 수상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 수상 직후 직접 전화해 축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공=jtbc]    

 

[뉴스쉐어=조귀숙 기자] 봉준호 감독이 영화 ‘기생충’으로 세계 최대 국제영화제의 하나인 칸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했다.

 

그동안 칸에서 우리 영화와 감독이 다수의 상을 수상했지만 최고의 황금종려상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은 지난 26일, 수상 직후 봉준호 감독과의 직접 통화에서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을 온 국민과 함께 축하한다"며 "이번 황금종려상 수상은 봉준호 감독 개인을 넘어 한국영화, 나아가 대한민국의 자랑”이라고 축하를 전하고 기쁨을 나눴다.

 

아울러 박양우 장관은 “올해는 한국영화가 태동한지 100년으로 미래 100년을 향한 착실한 준비가 필요하다. 한국영화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창작에서부터 제작, 유통, 상영에 이르는 생태계 전반의 종합적 관점에서 체계적 지원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참고로 올해는 한국영화 100년이 되는 해로 영화진흥위원회에 ‘한국영화 100년 기념사업 위원회’를 구성해 한국영화 학술·출판·연구 및 복원 등 다양한 사업을 벌이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넷플릭스 '6언더그라운드' 팬이벤트, 라이언 레이놀즈 주인공 등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