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민정 기자 기사입력  2013/07/01 [08:43]
편히 쉬소서...산청군 국민보도연맹사건 희생자 합동위령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전쟁 당시 국민보도연맹사건으로 희생된 희생자의 넋을 기리는 위령제가 6월 30일 오전 11시 산청군 생초면사무소에서 박동석 국민보도연맹 유족회장을 비롯한 기관 단체장, 유족, 지역주민 등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본 사건은 2009년 11월 10일 진실화해위원회의 결정을 받은 사건으로 한국전쟁 당시 경남 거창․산청․함양 지역에서 경찰에게 집단 희생된 국민보도연맹원 등 예비검속자들의 원혼을 위로하고 유족의 명예를 회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산청군 국민보도연맹사건 희생자 합동위령제     © 윤민정 기자

1부 고유제와 2부 추모행사로 나눠 진행된 합동 위령제는 엄숙한 분위기 속에 고인들의 넋을 기리는 묵념을 시작으로 유족회장 및 유족대표의 추도사, 헌화 및 분향의 순으로 거행됐다.

해당 사건 당시 전체 희생자 수는 추정할 수 없으나 신원이 확인된 희생자는 87명이고 희생 추정자는 4명인 것으로 밝혀졌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더보이즈, ‘스릴 라이드(TRILL RIDE)’ 추가 콘셉트 포토 공개…’짜릿 여름 에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