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쉐어 NewsShare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익산시, 폐지수집 노인 지원을 위한 맞춤형 전수조사

시, 읍면동, 노인일자리참여기관 합동으로 폐지수집 노인 현황 파악

김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4/02/08 [18:27]

익산시, 폐지수집 노인 지원을 위한 맞춤형 전수조사

시, 읍면동, 노인일자리참여기관 합동으로 폐지수집 노인 현황 파악
김상기 기자 | 입력 : 2024/02/08 [18:27]

▲ 익산시청


[뉴스쉐어=김상기 기자] 익산시가 이달부터 3월 말까지 두 달 동안 지역 폐지수집 노인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전수조사는 폐지수집으로 생계를 이어가는 지역 노인들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의 일환이다. 각 지역별 고물상과 읍면동 이·통장을 통해 폐지수집 노인 인적 사항을 확보하고, 이를 토대로 대상자를 선별해 개별 맞춤형 지원하는 방식이다.

우선 시는 사회서비스형 노인 일자리 사업을 활용해 각 대상자를 직접 방문하고, 세부 욕구 조사(종합점검, 소득지원, 일상생활지원, 건강관리지원 서비스)를 실시한다.

조사 결과에 따라 각 읍면동은 지원대상에 해당되는 가구를 지자체 발굴 위기가구로 분류해 별도 관리·지원할 예정이다.

노인일자리 수행기관은 확보한 명단을 바탕으로 1:1 면담을 실시해 폐지수집 노인의 역량·욕구에 기반한 노인 일자리 사업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시는 이번 조사가 시청과 읍면동, 노인일자리 수행기관의 긴밀한 협조가 필요하다고 판단하고, 명절 이후 기관 합동 회의를 개최하는 등 전수조사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정헌율 시장은 "폐지수집 노인의 정확한 현황과 복지 욕구 파악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를 발굴하고 노인일자리사업이나 보건복지서비스 연계로 삶의 질이 향상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2023년 폐지수집 노인실태조사'에 따르면 전국 폐지수집 노인 규모는 약 4만 2,000명으로 추정된다. 이들은 하루 5.4시간씩, 1주 평균 6일을 일하고도 수입은 월 15만 9,000원을 얻는 데 그쳐 열악한 환경에 대한 지원대책이 절실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가수 디어밍, 인기 웹툰 ‘버려진 왕녀는 반역한다’ OST 주자 참여! ‘널 사랑하기 전 그때로’ 28일 전격 발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