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쉐어 NewsShare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원더풀 월드’ 차은우, 감탄 자아내는 독보적 ‘빌런미’...감정 연기 포텐 터졌다!

이지혜 기자 | 기사입력 2024/04/03 [08:45]

‘원더풀 월드’ 차은우, 감탄 자아내는 독보적 ‘빌런미’...감정 연기 포텐 터졌다!

이지혜 기자 | 입력 : 2024/04/03 [08:45]

▲ [사진=MBC ‘원더풀 월드’]


[뉴스쉐어=이지혜 기자] MBC ‘원더풀 월드’ 차은우가 자신만의 ‘新 빌런미’를 탄생시키며 무르익은 눈빛 연기로 시청자들의 탄성을 자아내게 하고 있다.

MBC 금토드라마 ‘원더풀 월드’(기획 권성창/연출 이승영, 정상희/극본 김지은/제작 삼화네트웍스)는 김남주(은수현 역)와 차은우(권선율 역)의 ‘혐관’(혐오 관계)과 ‘위로’를 오가는 예측불가 관계성, 매회 이어지는 강렬한 반전 전개로 지난 9회 기준 자체 최고 분당 시청률 13%(수도권, 닐슨코리아 기준)를 기록, 흥행 돌풍을 일으키며 계속해서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다.

이와 관련, 전례 없는 연기 변신을 선보인 차은우가 새로운 빌런의 탄생을 알리며 화제를 모은다.

차은우는 그동안 선보였던 모습과는 180도 다른 흑화한 ‘빌런캐’를 200% 소화, ‘짜장면 먹방씬’, ‘우산씬’, ‘오토바이씬’ 등 등장하는 장면마다 끊임없는 화제성 몰이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지난 9, 10회에서 등장한 차은우의 눈빛 연기 하이라이트 영상의 조회수(X∙옛 트위터 총합)가 지난 2일 기준 500만을 돌파하는 등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차은우만이 선보일 수 있는 ‘아름다운 빌런’의 새로운 매력이 제대로 통한 것.

차은우는 분노 어린 눈빛으로 김남주를 노려 보다 장례식장에서는 처연한 표정으로 붙잡으며 ‘혐관’ 관계성의 묘미를 살리는가 하면, 어머니의 죽음을 목도하고 끝내 눈물을 쏟아내며 무너지는 애절함까지 완벽히 소화했다.

김남주를 철저히 무너뜨리려는 악행을 저지르면서도 인류애적 감정에 흔들리는 모습까지 보이는 ‘차은우표 빌런’은 선과 악의 경계를 벗어나 위태로우면서도 아름다운 느낌을 선사해 시청자들의 ‘과몰입’을 불러일으키고 있다는 평이다.

실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에서는 “차은우 눈물 연기 차력쇼 미침”, “감정 완급조절 미쳤다”, “진짜 복합적인 캐릭터 같은데 그걸 살리네”, “은우 연기 살살해라”, “악역인 줄 알았는데 우는 거 보니까 또 마음 찢어져”, “은우 방금 눈빛 뭐야 미치겠다”, “눈빛 때문에 자체 클로즈업하게 만드네” 등의 반응을 남기며 새로운 ‘빌런미’의 등장에 격한 호응을 보였다.

한편 지난 9, 10회는 수현(김남주 분)이 선율(차은우 분)을 찾아가 모친 은민(강명주 분)의 사고에 대한 의혹을 제기한 이후, 선율이 장례식장을 찾은 수현을 붙잡으며 눈물을 흘리는 모습이 공개된 상황.

이에 다가오는 11회에서 수현과 선율이 은민의 사고에 대한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손을 잡게 될 지, 복수로 얽힌 두 사람의 끝을 알 수 없는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MBC ‘원더풀 월드’는 아들을 죽인 살인범을 직접 처단한 은수현(김남주 분)이 그날에 얽힌 미스터리한 비밀을 파헤쳐 가는 휴먼 미스터리 드라마로 오는 5일(금) 밤 9시 50분에 11회가 방송되며, 디즈니+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영화 ‘오후 네시’, 제42회 브뤼셀 국제 판타스틱 영화제 경쟁부문 공식 초청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