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문화 > 문화생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시 영등포구, 신길6동 벚꽃축제의 현장
청사초롱 불 밝힌 신길 6동 벚꽃축제
 
김태훈 기자 기사입력  2011/04/25 [19:43]

서울시 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는 신길 6동 주민들이 직접 준비한 벚꽃축제가, 마무리되는 25일을 맞아 상춘객들의 마지막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신길6동 4571번지(우성3차아파트)에서 4759번지(삼성아파트)에 이르는 약 400m 도로 양쪽으로 늘어선 아름드리 벚꽃길을 따라 200여개의 청사초롱이 불을 밝히고 있다. 
  
벚꽃길은 91년 주민들이 콘크리트로 덮인 삭막한 거리를 바꾸기 위해 헌수운동을 펼쳐 우수한 수종의 왕벚나무 150그루를 도로 양쪽에 심으면서 조성된 후 주민들이 정성들여 가꾸어 해마다 열고 있는 벚꽃축제가 올해로 13회를 맞았다.
 
주민들의 이러한 노력으로 이곳 벚꽃길은 아름다운 경관이 알려져 서울의 대표적인 봄꽃길로 선정됐으며, 지난 2008년에는 그린웨이(Green Way) 조성사업을 통해 벚꽃길과 이면도로 5개소 총 1,295m 구간의 아파트 담장이 철거되고 녹지가 조성돼 도심 속에서 자연을 느낄 수 있는 대표적인 산책로로 자리 잡고 있다.
 
경기서북본부 = 김태훈 기자
 
기사제보 & 보도자료 newsshare@newsshare.co.kr
< ⓒ 뉴스쉐어 - 사회/복지/문화/보도자료 전문 종합 인터넷 신문. >
 

기사입력: 2011/04/25 [19:43]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2018 펫서울 카하 엑스포' 홍보대사 서현 '청초한 원피스 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