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주 기자 기사입력  2012/07/15 [15:16]
올해 여름방학, 작년 비해 10일↓
이번주 대부분 학교 여름방학에 돌입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지역 초·중·고등학교가 대부분 여름방학에 들어간 가운데, 올해부터는 전년에 비해 방학기간이 최대 10일 정도 줄어든다.

15일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개별학교 사정으로 이미 방학을 시작한 초등학교 1곳을 제외하면 매동초교, 명신초교 등 서울 지역 초등학교 25곳이 19일 가장 먼저 여름방학을 시작으로 나머지 초등학교 또한 대부분도 오는 20일에 방학을 시작한다.

여름방학 기간은 평균 32일이며 대부분 8월 20~23일 사이에 개학한다. 작년과 재작년에는 여름방학 기간이 각각 평균 42일, 43일이었으나 올해는 지난해보다 평균 10일 정도 방학이 줄었다.

중학교와 고등학교도 오는 20일 전후로 방학을 시작해 8월16일 전후로 개학한다. 중·고등학교의 방학 기간은 평균 26일로 개별학교 사정에 따라 방학 일수가 3~4일 정도 길어지기도 한다.

지난해에는 중학교, 고등학교의 방학기간이 각각 평균 34일, 33일이었으나 올해는 작년보다 방학이 평균 7~8일 줄어드는 셈이다.

서울 초중고교 방학기간은 각 학교운영위원회에서 자율적으로 정하며 재량 휴업일수 등에 따라 학교별로 차이가 나기도 한다.

올해 방학 기간이 줄어든 건 올 3월 새 학기부터 전면 시행된 '주5일 수업제' 의 영향이다.

이와 관련 시교육청 관계자는 "원래 연간 205일 내외로 정해져 있던 최소 수업일수(등교일수)가 주5일제 시행으로 190일 내외로 바뀌었지만 각 교과의 최소이수시간은 줄지 않고 그대로여서 토요일에 휴업한 만큼 방학을 줄이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서울본부 = 이은주 기자

기사제보 - newsshare@newsshare.co.kr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
 

2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