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쉐어 NewsShare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신천지 부산야고보지파, 오픈하우스 진행… “직접 와서 보고 편견 버리길”

지난 14일 코로나19 이후 첫 대면 행사, 하단 성전서 열려
10만 수료식 사진전, 체험부스, 포토존 등 운영… 1,800여 관람객 호평
“성경 하나로 이렇게 많은 사람이 몰려왔다는 사실 놀라워”
“직접 확인해보면 절대 이단이라 욕하지 못할 것”

이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23/01/17 [14:00]

신천지 부산야고보지파, 오픈하우스 진행… “직접 와서 보고 편견 버리길”

지난 14일 코로나19 이후 첫 대면 행사, 하단 성전서 열려
10만 수료식 사진전, 체험부스, 포토존 등 운영… 1,800여 관람객 호평
“성경 하나로 이렇게 많은 사람이 몰려왔다는 사실 놀라워”
“직접 확인해보면 절대 이단이라 욕하지 못할 것”
이재희 기자 | 입력 : 2023/01/17 [14:00]

▲ 신천지 부산야고보지파가 지난 14일 오픈하우스를 개최한 가운데 체험부스에 많은 관람객이 참여 하고 있다.  © 신천지 예수교회 제공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부산야고보지파가 지난 14일 부산교회 하단 성전에서 코로나19 이후 첫 대면 행사인 오픈하우스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열린 오픈하우스는 신천지에 대한 편견과 오해를 해소하기 위해 성전을 개방하는 행사로 마렸됐으며 지역 유명 인사를 비롯해 성도들의 가족과 지인 등 총 1,80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청랑이네 가보자고’라는 주제로 개최된 행사에는 ▲10만 수료식 사진전 ▲다양한 체험부스 ▲상담부스 ▲음악공연 ▲포토존 등으로 마련돼 참여자들에게는 10만 수료 엽서, 기념 텀블러도 제공됐다.

 

특히 체험부스는 탄생컬러, 손 마사지, 인생한컷(캐리커처), 전통 청혈 옹기 테라피, 키링 제작, 솔방울 공예, 손 뜨개방 등으로 구성됐고 부스마다 참가자들이 몰려 인산인해를 이뤘다.

 

오픈하우스에 참석한 성도는 “이번 행사가 성전에서 대면으로 열려 성도뿐 아니라 많은 사람과 함께 즐길 수 있어 더욱 뜻깊었다”며 “이 기회에 신천지가 세상에서 얘기하는 이단이 아니고 성경대로 이루어져 많은 사람이 말씀 따라 신앙하고 있음을 알리게 돼 기뻤다”고 소감을 말했다.

 

▲ 신천지 부산야고보지파가 지난 14일 오픈하우스를 개최한 가운데 사진전 도슨트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

 

지난해 10만 수료식에 참여했다고 밝힌 한 수료생은 “내가 10만 6,186명 중 한 사람이라고 생각하니 놀랍다”며 “성경대로 이루어지고 있는 곳이 바로 신천지이기에 모두가 말씀 따라 이곳으로 몰려오는 것이 느껴진다”고 전했다.

 

또한 신천지에 대해 궁금했던 점을 질문하고 답을 듣는 상담부스에서는 기존에 준비한 테이블이 모두 만석을 이뤄 추가로 좌석을 배치했으며 곳곳에서 많은 이들이 소통하고 대화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초대받은 한 인사는 “맞이하는 성도들의 표정이 모두 밝았고 성경 하나로 이렇게 많은 사람이 몰려왔다는 것과 엄청난 행사 규모에 놀랐다”며 “누구든지 한번 참석해보면 신천지를 모두 좋게 생각하고 몰려오게 될 것 같다. 다음에는 신천지를 모르는 많은 사람에게 소개해 직접 와서 보고 편견을 버리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 다른 인사는 “밖에서 본 성전은 아주 작게 느꼈는데 안에 들어와 보니 넓고 웅장했다”면서 “이렇게 멋진 곳을 사람들이 제대로 모르고 이단이라고 하는 것이 너무나 안타깝다. 많은 사람이 직접 와서 보면 절대 신천지를 이단이라 하거나 욕하지도 못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2시·4시·6시에 진행된 음악공연에서는 ‘오르막길’과 지난 2022년 10만 수료식 주제곡인 ‘시온의 빛’ 등 공연이 펼쳐져 관람객들에게 또 다른 즐거움을 더했다. 

 

▲ 신천지 부산야고보지파가 지난 14일 오픈하우스를 개최한 가운데 방문객들이 키링만들기 체험부스에 참여하고 있는 모습.  © 신천지 예수교회 제공


지인의 초대로 사진전에 방문한 한 관람객은 “모든 것이 체계적으로 일사불란하게 움직이며 만나는 봉사자마다 친절하고 밝은 표정으로 참여하는 모습이 인상 깊었다”며 “다른 교회와 사뭇 다름을 느꼈고 덕분에 좋은 체험을 했다. 초대해줘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부산야고보지파 관계자는 “신천지예수교회는 하나님, 예수님의 가르침 안에서 신앙을 한다. 하나님의 말씀을 가르친다는 이유로 오해를 받는 것이 안타깝다”며 “직접 보고 확인하는 시간을 통해 그러한 오해와 편견이 풀리는 시간이 됐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행사에 예상보다 많은 인원이 참석해 성전을 가득 채워줘서 감사하다”며 “2월에도 오픈하우스를 개최할 예정이고 야외사진전도 진행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오픈하우스에 앞서 부산교회는 지난해 12월 10만 수료식 기획사진전을 진행해 관람객 대부분에게 호평받은 바 있다. 당시 현장감을 전달하고자 오는 2월 말까지 부산 시청 앞, 서면 궁리마루 등 부산 일대에서 야외사진전을 진행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 ‘직접 듣고 확인’한 1650여명의 목회자들 대다수 후속교육으로 이어져…교계에 계시록 바람 분다
  • 관광 100선 6회 연속 선정된 전주한옥마을 상인회 종교단체와 MOU 체결
  • 40년 목회자도 ‘성경적’이라고 인정한 신천지 서울 말씀 대성회
  • 10월, 서울 등 대도시서 목회자 초청 말씀대성회 이어진다
  • 청년자원봉사단 위아원 전주지부 위아레드 헌혈 캠페인
  • 신천지 부산야고보지파, 시민과 화합의 장 ‘오픈하우스’ 개최
  • 신천지 부산야고보지파, 오픈하우스 진행… “직접 와서 보고 편견 버리길”
  • 코로나 위기 뚫고 ‘쑥쑥 성장’... 신천지예수교회 올해도 쉼없이 달린다
  • 신천지예수교회 “새해 또 한 번 10만 수료 이뤄낼 것”
  • 빌립지파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13기 ‘10만 수료식 기획 사진전’ 큰 호응 얻어
  • 신천지 예수교회 도마지파, 전국 최초 10만 수료식 사진 전시회 개관
  • [포토] 신천지,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13기 10만6천186명 수료식 성료…안전·방역·지역경제 상생 모두 잡았다.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포토) 신천지 예수교 증거장막성전 10만 수료식 성료
  • 신천지예수교회‧교계 교류 MOU 활발…장로교 최다
  • 신천지예수교회 말씀교류 MOU 1년만에 국내 목회자 120여 명 체결
  • “모세 때와 다른 오늘날의 수장절 의미 반드시 알아야”
  • “먹으면 죽는 선악과, 먹으면 영생하는 생명나무 과실 알아야”
  • 이만희 총회장 “깨어있다면 이루어진 계시록 확인하고 따져봐야”
  •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 관련 대법원 판결 관련 입장문
  • 이동
    메인사진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서로를 구원할 장기용X천우희의 필연적 만남! 2차 티저 공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