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주 기자 기사입력  2014/06/03 [11:17]
부천시, 경인고속도로 지하차도 경관개선
조화롭고 쾌적한 지하차도 공간 연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천 뉴스쉐어 = 김연주 기자] 부천시(시장 김만수) 오정구는 차로와 사람이 접근하는 경인고속도로 지하차도 7개소에 대한 경관개선사업을 통해 조화롭고 쾌적한 지하차도 공간을 연출했다고 밝혔다.

경인고속도로 하부 보도·차도 겸용 지하차도 7개소는 무질서한 거리풍경과 지하차도 내·외부 콘크리트 벽면 노후로 보행자 안전사고 위험이 있었다. 이번 경관개선사업을 통해 낙후된 지역이미지를 개선해 간결하면서 주변지역 특색을 표출하는 도시공간으로 탈바꿈했다.

구는 지난 2012년 9월 사업추진을 위한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착수해 지하차도 현장조사, 디자인 전문가 자문의견 수렴 및 관련기관인 한국도로공사와 협의를 통해 기초자료수집 및 디자인 방향을 설정했다.

또한 밀집된 공장시설의 위압감 완화와 주택단지 경관의 특성을 고려한 안락한 공간조성, 오정구의 핵심지역인 원종지하차도의 랜드마크적 상징성을 부여하기 위해 경관개선 사업을 추진했다.

오정구 건설과 김경동 과장은 “소사로의 낙후된 보도 및 공공시설물 정비를 통해 아름답고 쾌적한 가로환경 조성을 목표로 소사로 개선사업을 추진 중이다. 소사로와 원종지하차도 경관개선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해 볼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더보이즈, ‘스릴 라이드(TRILL RIDE)’ 추가 콘셉트 포토 공개…’짜릿 여름 에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