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미향 기자 기사입력  2018/08/20 [14:59]
‘제30호 HOPE 주택’ 8월 영도구서 착공
오는 21일 오후 5시 동삼동 250-23번지 착공식 개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30호 HOPE with HUG 프로젝트 영도공공임대주택 조감도 [제공=부산시]

 

[뉴스쉐어=안미향 기자]영도구 동삼동 250-23번지에 ‘(가칭)영도공공임대주택8월에 착공해 연말 준공한다.

 

부산시는 오는 21일 오후 5시 제30HOPE with HUG 프로젝트 착공식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30호 사업은 영도구 내 구유지에 신축되는 공공복지시설의 첫 사례로 추가예산이 배정됐다. 공사규모는 지상 1, 2세대로 구성된다. 경동건설, 주택도시보증공가가 시공재원을 후원하고 라움건축사사무소 오신욱 대표의 건축설계재능 기부로 지어진다.

 

HOP with HUG 프로젝트는 사회 취약계층의 개인주거 및 공공시설의 건축환경을 개보수·신축하는 민간주도형 건축복지 사업이다. 부산시 주최, ()부산건축제, 주택도시보증공사 공동주관으로, 2013년부터 현재까지 개인주거 17개소, 공공시설 8개소 사업을 완료했다.

 

상반기에 착공한 수영구의 공공임대주택과 가야지역아동센터 리모델링 사업은 오는 8월 말 입주식을 앞두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올해는 개인주거를 넘어 공공임대주택, 마을활동가거점시설, 저소득층급식지원센터와 같이 다양한 목적으로 활용되는 공공시설물을 대상으로 사업이 추진돼 많은 사람들에게 행복과 희망을 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