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좌환 기자 기사입력  2016/03/21 [09:25]
서울시, 중증장애인 야간 순회방문서비스 기관 모집
야간 순회돌보미가 중증장애인을 밤 10시부터 익일 6시까지 2~3회 돌봄서비스 제공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시가 야간에 중증장애인의 활동 보조를 위해 순회방문 서비스를 수행할 기관을 모집한다. 

 

서울시는 움직임이 어려운 중증장애인이 돌봄 사각지대에 놓이지 않도록 지난해 최중증장애인 24시간 활동보조서비스에 이어 4월부터 12월까지 야간 순회방문 서비스를 시범운영 할 기관을 4월4일까지 모집 한다고 21일 밝혔다. 

 

야간 순회 방문서비스는 움직임이 어려운 최중증장애인을 밤 10시부터 익일 6시까지 2~3회 방문해 개인위생관리, 신체기능 유지증진, 섭식기능 유지증진, 안전 확인 등을 수행하게 된다. 

 

신청 자격은 서울시에 소재한 공공 비영리 기관이나 단체, 법인, 민간기관을 대상으로 하며 장애인활동보조서비스 등 유사한 서비스 경험이 있는 기관을 우선적으로 선정할 방침이다. 

 

수행기관으로 선정되면 인건비, 운영비 등을 포함한 사업비를 기관별로 월 4~5백만원을 지원받는다.

 

남원준 서울시 복지본부장은 “야간 순회방문 서비스는 중증장애인의 안전확보를 위해 꼭 필요한 사업” 이라며, “중증장애인의 야간 안전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여자)아이들 'LION', 美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5위, 2주 연속 차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