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좌환 기자 기사입력  2012/02/21 [22:37]
삼성전자, 아프리카 태양광 LED 랜턴 지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삼성전자는 20일(현지시간) 에디오피아 오로미아주에서 1,000 가구가 쓸 수 있는 태양광 LED 랜턴 시스템을 지원하는 기증식을 가졌다.

삼성전자가 한국국제봉사기구와 함께  태양광을 이용하여 이산화탄소 배출로 인한 환경 파괴없이 10년 이상 사용할 수 있는 친환경 제품인 태양광 LED 랜턴을 아프리카의 전기가 들어오지 않는 시골 지역에 지원한다.

이는 삼성전자 글로벌 사회공헌 캠페인인 'Samsung Hope for Children'의 일환으로 전기 공급률이 10% 미만인 아프리카 사정을 감안한 지역맞춤형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태양광 LED 랜턴 시스템은 삼성LED와 삼성SDI 등의 주요 부품을 이용해 제작되었으며 낮 동안은 솔라패널이 장착된 충전실에서 충전하고 일몰 후 야간 교육은 물론 안전을 위한 LED 등불과 손전등으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석유 랜턴으로부터 배출되던 유해가스로 고통받았던 아프리카 아동들의 건강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태양광 LED 랜턴 프로그램 운영 마을 선정함에 있어서 오로미아州 정부와의 긴밀한 협조 아래 대상 마을을 선정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작년말 아프리카에서 태양광 패널을 이용해 교실 내 모든  시설의 전기를 공급하는 친환경 이동식 학교인 '태양광 인터넷 스쿨'보급 활동을 시작했고 삼성전자와 한국국제봉사기구는 이외에도 직업 훈련 학교 등 지역 주민들의 자립 기반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SEEA법인 이종오 법인장은 "첨단 IT 기술을 활용해 아프리카에 배움과 성장을 위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 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삼성의 첨단 IT 기술을 활용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2015년까지 아프리카의 500만명이 교육 등 혜택을 받도록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경기동북본부 = 김좌환 기자

기사제보 - newsshare@newsshare.co.kr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 

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1월6일 컴백' 싱어송라이돌 정세운, 독보적 감성 더한 첫 정규앨범 ‘24’ 필름 오픈